lightning-ashe.com
[부천] 비꼴로 / VICOLO
피자가 먹고 싶다고 해서 기억을 더듬어서 방문한 비꼴로 자리 잡은지도 오래된 걸로 기억하고 있다. 이 주변에 있는 업장들이 빠르게 생겼다가 사라지는 것을 반복하는 것을 봐서 그런지 다시 찾아도 안 사라져 있어서 되려 반갑다. 빵 바로 손에 집으니 뜨겁다라는 생각이 먼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