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ghtning-ashe.com
The 3rd Week Of October - Lightning Ashe
바람에 흔들리는 계절이다. 소리없이 마주치고, 지나고 나면 꽤나 큰 소음에 흔들리는 계절이기도 하다. 기억 속에서 포장되어진 곳을 다시 간다는건 꽤나 즐거운 일이라기 보다는, 텁텁한 느낌이다. 피하던 곳에는 이유가 있었달까나 자연스럽게 마주쳐오는 기억들에게서 이제는 변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