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ungyong.com
무릇 사람의 생사가 모두 맥에 나타난다
명대 송강(松江 : 지금의 상해) 지역에 요몽(姚蒙)이라는 명의가 있었는데 맥결(眿決)에 정통하여 말하기를 “무릇 사람의 생사가 모두 맥에 나타난다.” 라고 하였다. 그는 가난한 병자에게는 항상 처방약을 무료로 주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