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dology.kr
[인터뷰] 이중엽 울림 엔터테인먼트 대표 ① 남들과 상관없이, 우리 식대로 | Idology.kr
인피니트 데뷔 5년이 지난 지금, 사람들은 울림 엔터테인먼트를 두고 '중소 기획사의 신화'라 말한다. 대표 개인 소유의 허름한 망원동 2층집에서 모든 시스템이 갖춰진 번듯한 사옥을 지어 올리기까지, 지난 5년간 이들을 지탱해 온 에너지의 원천을 이중엽 대표에게 물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