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ollow Friday: We can’t think of a name edition

I’m So Retro: Do you think the coolest stuff was all created years ago? This blog is for you. Do you think old stuff sucks and like to reblog stuff complaining about how much it sucked? This blog is for you. The best in film, fashion, gaming, toys & pop culture from a time after the disco revolution, but before grunge. [Click here to follow]

The Frogman: He describes it as: Comedy, photoshop, kittens, & corgis. It may be the brainchild of Ben Grelle, but there is a legitimate argument that it is the work of his dog Otis controlling him. [Click here to follow]

8Beats: Amazing Pixelated pop culture artwork created by Thiago Krening, one of the best pixel artists there is. [Click here to follow]

Sir Ian of Brooks: When you stare into the Internet, the Internet also stares back at you. Ian brings the entire internet into your Tumblr dashboard for no money down! [Click here to follow]

리서치로 나에게 딱 맞는 적절한 데이터를 찾지 못해서 검증이 안되니까 찝찝합니다. 그래서 이번에는 FGI(포커스 그룹 인터뷰)나 설문조사를 한다고 합시다. 그건 조금 다른 차원의 Bullshit 입니다. 스티브 잡스의 명언 한마디가 있습니다. “사람들은 자신이 무엇을 진짜로 원하는지 모른다 (People don’t know what they want until you show it to them.)” 즉, 진짜 의미있는 데이터는 실제로 제품이나 프로토타입을 사람들이 사용하는 통계 자료와 피드백입니다. 그 외에는 거의 아무런 의미도 없습니다. 설문조사나 FGI로 진짜 니즈나 진짜 불편함을 파악할 수는 없습니다. (여담이지만 스티브 잡스는 여러 명언 못지 않게 망언을 남기기도 했지만 저 말 만큼은 진리에 가깝다고 생각합니다. 실제로 ‘무언가를 창조하는’ 일에 깊게 관여하는 분들은 정말 공감하실 말이라 생각합니다.)
Text
Photo
Quote
Link
Chat
Audio
Video